포토갤러리
  •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사진 1
  •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사진 2
  •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사진 3
  •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사진 4
  •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사진 5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선포식 개최
2019-05-07 / 기획홍보실
대전광역시 치매안심마을 ‘기억울타리’1호로 월평3동 지정’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 치매안심센터는 지역사회 치매안심 커뮤니티(치매안전망)을 구현하고, 지역 주민 치매 인식개선 및 치매 환자 가족의 사회적 소통을 확대를 위한 치매안심마을 ‘기억울타리’사업 1호 지역으로 월평3동을 선정하고 25일 선포식을 개최했다.
  
‘기억울타리’는 대전광역시 치매안심마을 고유 브랜드로 지역자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를 구성하여 동 실정에 맞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주민, 치매 환자, 기관 및 단체가 지역사회 치매예방,극복과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에 협력하는 사업이다.
  
치매안심마을로 지정된 월평3동에서는 지역주민과 더불어 지구대, 안전센터, 지역업체, 복지기관 등 다양한 주체와 협력하여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치매 극복 선도단체 및 기억울타리 가게 지정, 치매 파트너 양성 등을 통해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치매인식 개선활동,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 치매 고위험군 및 치매 환자 관리를 통하여 치매 돌봄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안심마을의 운영과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은 주민의 관심과 자발적인 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주민이 앞장서는 치매안심 공동체를 구축하여 지역 주민, 치매환자와 가족이 함께 어우러지는 ‘기억울타리’마을을 만드는 데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내려받기